검색

괴산군, 유기농업연구소와 과수화상병 합동예찰

충북 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유기농업연구소와 연계해 2월 3일부터 28일까지 18일간 위험관리농가를 대상으로 과수화상병 합동예찰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괴산군

작년 괴산군에 처음 발생했으며, 올해도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과수 화상병의 사전 제거를 위해 과수 화상병 지역담당관인 유기농업연구소 박재호 소장과 군농업기술센터 연구보급과 정정인 과장 및 직원들이 함께 작년 발생 과원의 동일 경작자 과원(4개소/2ha)과 2km 반경 내 있는 과원(63호/51ha)을 대상으로 전수 조사를 실시했다.

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앞으로도 농촌진흥청, 충북농업기술원, 유기농업연구소, 인근 시·군 농업기술센터 등 관내·외 유관기관들과 긴밀히 협력해 과수 화상병에 대해 대응할 예정이다.

또한 군은 지난 25일자로 관내 과수화상병 기주식물(사과, 배 등) 과원 소유자(또는 경작자), 농작업자를 대상으로 과수 화상병 행정명령을 발령했다.

행정명령의 주요 내용은 △과수 농작업자 교육 의무화 △농작업 인력·장비·도구 등 소독 의무화 △사전예방 약제살포 의무화 △과수 건전 묘목 사용 및 유통 관리 △농가 자가 예찰 및 사전신고 의무화 △과수 경작자 영농일지 기록 의무화 △과수화상병 발생지역 잔재물 이동 금지 및 폐기 △겨울철 사전예방 궤양 제거 의무화 등이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은 치료가 아닌 발병 전 방제약제 살포와 전정도구 소독 등의 사전예방활동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라며 "앞으로 꾸준한 예찰을 통해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