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공장 건립 투자협약 체결

충청북도 괴산군은 14일 ㈜엘마노와 투자유치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괴산읍 서부리 일원에 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공장을 건립키로 했다고 밝혔다.


괴산군

이날 협약에 따라 오는 2021년까지 48명이 근무하는 친환경 유기농식품 생산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이번에 건립되는 공장은 부지면적 2만9천230㎡에 건축면적 1천221㎡ 규모로, 1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공장 건립에 필요한 인력은 괴산군민을 우선 고용하고, 건설 자재도 괴산에서 생산되는 것으로 사용키로 한 만큼 단순한 고용창출과 세수확보 차원에서 한발 더 나아가 실질적인 경제 효과는 훨씬 클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청년인구의 유출과 저출산·고령화로 인구감소 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공장 건립은 직원과 가족의 대거 유입을 유도, 괴산군에 활력을 불어넣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에 본사를 둔 ㈜엘마노는 지난 30년간 일본과 국내에서 메뉴 개발과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면서 다양한 노하우와 경험을 쌓아온 농식품 제조 및 외식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전문회사다.


이곳은 프리미엄 육수·소스 개발은 물론 괴산의 대표 농산물인 대학찰옥수수로 만든 콘 커틀릿(Corn Cutlet) 등 친환경 유기농 식자재를 생산·수출하고 있는 만큼 이번 협약은 괴산의 우수 농산물 판매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차영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괴산군에 투자를 결정해 주신 이요섭 대표님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투자협약이 이뤄진 만큼 앞으로 공장 설립이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요섭 대표는 "괴산군의 발전 가능성과 적극적인 투자유치활동을 보고, 이곳에 투자하면 반드시 성공할 거라는 확신을 생겼다."면서, "지역민 채용과 함께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제품과 메뉴를 전국 ㈜엘마노 프랜차이즈에 공급·유통해 지역과 상생 발전할 수 있는 향토기업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조회 1회
logo.jpg
  • White Instagram Icon

Contact Us

Address

녹색미래연구소(주) 소장 김성준

Copyright© 2013 by Green Future Lab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mformation

Tel : 031-772-3329

Fax : 031-601-8551
Email : korea@gflab.net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평시장길27번길 9 4층

9, Yangpyeongsijang-gil 27beon-gil, Yangpyeong-eup,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