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친환경도시'주제로 2020 정부혁신박람회 참가

인천광역시는 11월 24일부터 12월 4일까지 대한민국 정부가 주최하고, 중앙·지방정부·공공기관 등 50개 기관이 참여하는 2020 정부혁신 박람회에 '친환경 자원순환 선도도시, 인천'을 주제로 참가한다고 밝혔다.


이번 정부혁신 박람회는 누구나, 언제나, 어디서나 방문할 수 있고 보다 적극적으로 국민들과 소통하기 위하여 온라인 방식의 개방형 박람회로 개최되며, △사회적 가치 △디지털 서비스 △ 참여협력 △지역혁신의 4개 주제관이 운영될 계획이다.

인천시는 폐기물은 줄이고 재활용률은 높여가는 친환경 자원순환 정책을 소개하고, 쓰레기 줄이기, 올바른 분리배출 등 자발적 자원 재활용의 실천을 유도하는 대국민 환경메시지를 담은 영상 3편과 이미지컷(카드뉴스) 등을 통해 전달 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기존의 버리스타 환경캠페인을 지속 실시하면서, 2025년까지 쓰레기 재활용률 95%를 목표로 폐기물 공공처리시설 반입 목표관리제 운영, 1회용품 zero도시 조성, smart 도시형 폐기물 수거시스템 도입 등 자원순환 정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박람회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인천시 지역혁신 사례관을 방문하면 자원순환 스릴러 '좀비 워(Zombie War)' 등 톡톡튀는 기발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혁신사례 영상 3편과 인천시가 선제적으로 추진하는 자원순환 정책을 사례별 카드뉴스로 확인할 수 있다.

윤병철 시 혁신과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생활 속에서 누구나 실천 가능한 친환경 자원순환 방법과 재활용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한편, 인천이 대한민국 제1의 환경특별시로 나아가고자 하는 의지를 전 국민과 함께 공감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인천시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

조회 0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