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남, 광주여성지도자 초청 친환경농업 선봬

전라남도는 최근 광주광역시 여성 지도자들을 초청해 2일간 도농 교류 행사를 갖고, 전남 친환경 농업의 가치를 소개해 호평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라남도

(사)소비자교육중앙회 전남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광주 지역 여성 지도자 35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전남도내 친환경 농가 견학, 수확 체험, 농산물 직거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함께했다.


첫째날은 영암 추원용 씨 농가의 무화과 농장을 찾아 무화과 수확체험에 이어 지역 농업인이 직접 재배한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로컬푸드 직매장도 방문해 친환경농산물을 구입하기도 했다.


둘째날 이들은 보성 우리원을 방문해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한 쌀로 과자를 직접 만들어 시식하고, 친환경 미곡종합처리장(RPC)을 들러 친환경 벼 건조부터 도정, 포장까지 모든 과정을 견학한 후 일정을 마무리했다.


참가자들은 "친환경농업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의미 있는 행사였다"며 "이번 경험으로 땅과 사람 모두에게 이로운 친환경농산물을 믿고 먹을 수 있겠다"고 말했다.


이정희 전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이번 행사는 전남산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이해 증진과 함께 청정 전남 지역 이미지를 높이고 친환경농업의 가치를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도농 교류를 통해 도시와 농촌이 상생하는 길을 열어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