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청양군, 농업 분야 6차 산업 선도할 '친환경농업영농조합' 창립

충청남도 청양군은 청양지역 친환경 농산물을 활용한 가공식품 개발로 농산물 부가가치를 크게 끌어 올릴 청양군친환경농업영농조합법인을 창립했다고 밝혔다.

청양군

대치면사무소 다목적회관에서 열린 창립총회에 참석한 발기인과 설립에 동의한 예비조합원 40여 명은 이날 초대 대표와 임원진을 선출하면서 농업 분야 6차 산업 선도에 나섰다.


중책을 맡은 이인용 대표는 "전체 구성원이 주인의식을 가지고 한마음으로 참여하면 즐겁고 선도적인 조합을 만들 수 있다"며 "안전 먹거리에 대한 깊이 있는 의식과 도전 정신으로 6차 산업으로서의 농업을 발전시키자"고 당부했다.


김돈곤 군수는 "우리 군 푸드플랜과 연계해 농가들이 직접 참여한 친환경 영농조합법인 설립을 환영한다"면서 "효율적 운영과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조합원들의 가공산업을 지원하기 위해 내년 6월까지 대치면 탄정리 소재 먹거리 종합타운 2차 부지에 사업비 12억 원을 투입해 친환경 농산물 가공센터를 건립할 예정이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조회 0회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