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친환경농업 발전 위한 새로운 길 찾는다

충청남도


충청남도는 도 농업기술원 친환경농업연구센터가 12일 기술원 내 친환경농업연구센터 회의실에서 충남친환경농업발전협의회를 발족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민·관·학·연 협의체인 충남친환경농업발전협의회는 친환경농업의 확산을 위해 현장 정보를 공유하고, 연구 방향 설정 및 농업 정책 발굴 등을 추진한다.

도 농업기술원과 도 담당 공무원, 도내 친환경 농업인 단체 대표, 대학교수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날 협의회에서는 협의회 위원 16명을 위촉하고, 연구·정책 방향 등 향후 운영 방안을 협의했다.

또 코로나19로 인한 학교 급식 공급 차질 등 현안 문제가 발생할 경우에는 수시로 협의회를 열어 대응 방안을 찾기로 했다.

아울러 이날 발족식에서는 충남친환경농업협회와 친환경농업연구센터 간 '벼 유기종자 생산 매뉴얼 개발' 연구 협약을 체결했다.

특히 이번 연구 협약은 농업인이 도 농업기술원 시험 포장에서 연구원과 함께 시험에 참여하는 새로운 연구 방식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순계 도 농업기술원 친환경농업연구센터장은 "도내 친환경농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민·관·학·연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협의회를 통해 도출한 제안이 친환경농업 기술 개발과 정책 발굴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조회 1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