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해남군, 유기농쌀 홍콩 첫 수출

전라남도 해남군은 해남 유기농쌀이 홍콩에 첫 수출된다고 밝혔다.

해남군

이번에 수출되는 쌀은‘ '해남 유기농 가바쌀'로 17일 현산면 땅끝황토친환경영농조합법인에서 선적식을 가졌다.

수출물량은 17톤 규모로, 미국 USDA 인증, 이슬람국가 할랄 인증 등 국제인증을 받은 유기농 쌀이다.


해남군은 2017년부터 식량작물 수출단지 조성사업을 통해 관내 59.8ha에 친환경 유기농 재배단지를 조성하는 등 해외 수출 쌀 기반을 조성했다. 관내 친환경영농조합법인과 지속적인 사업추진으로 올해 유기농 쌀 재배면적이 136.8ha까지 확대되는 등 고품질 쌀 생산에 큰 성과를 보이고 있다.

특히 유기농단지에서 생산한 쌀은 2018년 미국을 시작으로, 중국과 싱가폴 등으로 해외 수출되어 고급쌀 시장을 선점하며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2021년에는 홍콩 14톤을 비롯해 미국 100톤, 중국 22.4톤을 수출 계획으로, 베트남과 태국, 말레이시아 등으로도 판로를 넓힐 예정이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

조회 0회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