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친환경정책으로 청정홍성조성에 온 힘

홍성군

충청남도 홍성군은 기후변화로 인한 재해예방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정책을 적극 추진하며 청정홍성조성에 온 힘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밝혔다.


우선 올해 30억 5,700만 원을 투입해 총 200대의 친환경자동차를 보급하며 온실가스와 대기오염물질 저감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상반기 전기자동차(자동차, 화물차, 이륜차 등) 총89대 보급했고 어린이 통학차량 중 경유자동차 4대를 LPG 자동차로 전환하는 사업을 추진했다. 올 하반기에는 전기자동차 90대, 전기화물차 45대, 전기이륜차 30대, 수소전기차 13대 지원을 할 예정이다.


더불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19억 3,500만 원의 예산으로 노후경유차 550대의 조기폐차와 120대의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을 지원하며 소규모 사업장 21개소를 대상으로 방지시설 설치비용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군은 또한 지역주민들이 청정홍성 만들기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주민참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주민들이 직접 마을 앞 도랑의 환경정화와 복원에 참여하는 도랑살리기 사업에 4,500만원을 투입했으며 신규 1개소를 포함해 총6개소 도랑의 수생태계복원과 건강성 증진에 힘을 보태고 있다.


아울러 기후변화에 대한 경각심과 친환경실천의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한 인식개선 사업도 진행한다. 군은 5,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월산 어린이공원과 홍예공원에 기후변화 에너지 체험 공간을 조성하였고 청소년 주도의 환경실천운동인 '우리들의 환경 십시일반' 사업을 진행해 환경문제에 대한 주민 공감대를 높여나갈 예정이다.


이밖에 폐석면으로 인한 환경성 질환 예방을 위해 석면질환자 330명에 27억 1800만원 규모로 구제급여를 지원했으며 석면광산 주변지역 주민 440명에 대해 출장 건강 검진 사업을 완료했다. 또한 에너지 사용량 감축률에 따라 현금, 기부 또는 그린카드 포인트 형태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탄소포인트제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상반기 348명 대상 460만원 지급을 완료했으며 올해 말 하반기에도 인센티브를 지급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가 발생하고 있는 만큼 친환경정책을 적극 추진하여 살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

조회 1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