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산업기술원, 녹색특화매장 시범 운영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생활 속에서 플라스틱 포장재 사용을 줄이기 위한 녹색특화매장을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시범사업에는 올가홀푸드 방이점과 초록마을 목동점이 참여하여 19일 녹색특화매장 지정 기념 현판식을 가졌다.

녹색특화매장은 환경부가 지정한 녹색매장 중에서 플라스틱 용기와 비닐봉투 사용을 최소화하는 매장으로 환경부와 기술원이 지난해 10월 유통사 및 시민단체와 함께 녹색소비문화 확산 협약을 체결하고 시범적으로 도입하였다.

녹색매장은 녹색제품 판매 활성화에 앞장선 유통매장으로 2020년 5월 기준 600개 매장 지정되어있다.

매장 내에서 비닐봉투를 없애고, 조금씩 덜어서 판매하는 채소, 반찬 등 식자재는 별도 포장재를 사용하지 않고 소비자가 가져온 용기에 담아준다.

특히 올가홀푸드 방이점은 주방세제도 플라스틱 용기에 담지 않고 소비자가 가져온 빈 병에 원하는 만큼 덜어서 판매한다.

두 매장에서는 녹색특화매장 시범 운영을 기념해 방문 고객에게 장바구니를 증정하는 등 소비자가 참여할 수 있는 행사도 연다.

유제철 기술원장은 "이번 시범 운영에서 유통업계와 소비자 의견을 수렴하고, 플라스틱 포장재를 줄일 수 있는 제품군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

조회 3회
logo.jpg
  • White Instagram Icon

Contact Us

Address

녹색미래연구소(주) 소장 김성준

Copyright© 2013 by Green Future Lab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mformation

Tel : 031-772-3329

Fax : 031-601-8551
Email : korea@gflab.net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평시장길27번길 9 4층

9, Yangpyeongsijang-gil 27beon-gil, Yangpyeong-eup,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