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친환경벼 생산 단지에서 금개구리 발견


청양군 화성면 화암리의 한 친환경벼 생산 단지에서 멸종위기 2급 동물 금개구리가 발견되어 화재다.

청양군에 따르면 화암리 친환경단지에서 수년째 친환경 농법으로 벼농사를 짓고 있는 정모씨가 본인 소유 논에서 지난 27일 금개구리 두 마리를 발견했다.

금개구리 모습(사진 : 청양군)

이번에 발견된 금개구리는 한국 고유종으로 '금줄개구리'라고도 불리며, 습지나 논(둠벙)에 주로 서식한다. 금개구리는 농약살포 등으로 인한 서식지의 환경 악화로 개체수가 급격히 줄어 2012년 멸종위기 야생동물 2급으로 지정돼 보호받고 있는 종이다.

화성 화암리 친환경단지는 10여년 전부터 친환경농법으로 벼를 재배하고 있으며 생산된 쌀은 강남구 각 초등학교에 판매하는 등 청양의 친환경 농업을 이끌고 있다.

화성군 농업지원과 정선찬 과장은 "금개구리 발견으로 청양의 청정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라고 하면서 "멸종위기 동물인 만큼 사진 촬영 후 즉시 방사했다"라고 말다.


조회 1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
  • White Instagram Icon

Contact Us

Address

녹색미래연구소(주) 소장 김성준

Copyright© 2013 by Green Future Lab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mformation

Tel : 031-772-3329

Fax : 031-601-8551
Email : korea@gflab.net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평시장길27번길 9 4층

9, Yangpyeongsijang-gil 27beon-gil, Yangpyeong-eup,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