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완주군 친환경 잡곡 생산·유통 지원으로 블루오션 창출


완주군이 도지특 공모사업으로 친환경 잡곡 생산·유통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

지난 13일, 완주군은 도지특 공모사업 선정으로 친환경 잡곡 생산·유통 지원 사업에 2018~2019년까지 총사업비 10억(국비 5억)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완주군은 잡곡생산 및 유통기반시설을 구축해 웰빙 농산물로 인기를 모으고 있는 친환경 흑미, 콩, 수수, 기장, 차조, 귀리 등의 잡곡 21ha를 재배해 152톤을 생산 유통할 계획이다.

그동안 잡곡생산은 지역 내 소규모 농가 중심으로 이뤄져 로컬푸드직매장 등에 출하됐지만 수도권 등 학교급식납품이 증가함에 따라 잡곡 수요가 늘어났다.

완주군은 잡곡생산의 규모를 확대하고 집단화함과 동시에 친환경 잡곡생산량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친환경농업 생력화에 필요한 농작업 대행과 집하선별장 및 가공설비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 친환경 잡곡 생산유통 지원사업을 계기로 오는 2020년까지 친환경 잡곡 인증면적을 100여 농가 70ha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참여농가의 부족한 일손에 대해서는 퇴비살포, 친환경약제 살포, 공동 수확작업 대행을 실시해 친환경 재배농가의 농작업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고 친환경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향상 유통 블루오션을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