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우렁이 농법 친환경 무농약쌀 첫 수확


서울시는 올해부터 친환경 농산물 인증 희망 농가를 대상으로 지원한 우렁이농법 벼 재배지역 6.6ha에서 무농약 인증 쌀 39톤을 첫 수확한다.

친환경 무농약 쌀은 서울시농업기술센터, 강서구청, 강서농업협동조합이 협력하여 우렁이농법, 친환경 항공방제, 재배환경 분석 및 기술 지도로 재배되었으며, 친환경 무농약 인증을 신청한 8농가 모두 인증을 획득하였다.

우렁이 방사 모습(사진 : 서울특별시)

친환경 항공방제 모습(사진 : 서울특별시)

무농약농산물 인증은 지난 9월 28일 인증신청 8농가 모두 인증서를 교부 받았다.

1978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항공방제를 기존 합성농약에서 식물 추출물로 만든 친환경유기농자재로 대체하여 서울의 벼 재배 전지역 310ha 방제를 2회 추진하고, 벼 공동육묘를 통해 농촌 노동력부족에 대응하고 농촌환경도 보전하는 효과를 거두었다.

서울시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친환경 인증 신청 농가에 제초용 우렁이를 무상 공급하였고, 토양시비처방을 통해 고품질 쌀 생산 및 친환경 재배기반을 조성하고, 친환경 자재 병해충 효과 분석 등 효과적인 친환경 재배를 위한 연구를 병행하고 있다.

서울시에서 올해 생산되는 쌀은 총 1,550톤으로 예상된다. 그 중 무농약인증 쌀 39톤은 강서농업협동조합에서 수매하여 '경복궁쌀' 상표로 판매되며, 수확부터 건조, 보관, 판매 단계까지 철저한 관리를 통하여 깐깐하게 품질 관리에 나선다.

경복궁쌀은 서울에서 생산되는 쌀 상표로 올해 3월 7일 특허청 상표등록을 마쳤다.

또한, 시는 올해 처음 시도한 무농약인증 쌀 생산이 성공적으로 추진됨에 따라 향후 친환경인증 재배면적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친환경농산물 판로 개척을 위해서도 다각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서울특별시농업기술센터 권혁현 소장은 "시민의 건강과 직결되는 것이 바로 먹거리와 환경인만큼 건강한 먹거리 생산이 농가의 소득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친환경농업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친환경투데이 원정민 기자 korea@eftoday.co.kr


조회 4회
logo.jpg
  • White Instagram Icon

Contact Us

Address

녹색미래연구소(주) 소장 김성준

Copyright© 2013 by Green Future Lab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mformation

Tel : 031-772-3329

Fax : 031-601-8551
Email : korea@gflab.net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평시장길27번길 9 4층

9, Yangpyeongsijang-gil 27beon-gil, Yangpyeong-eup,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