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근교 친환경 농장 7,070구획 분양 개시


서울특별시는 다음달 1일 오전 9시부터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남양주, 양평, 광주, 고양시 등 서울근교 14곳 7,070구획 규모의 '함께서울 친환경농장'을 선착순 분양한다고 밝혔다.

'함께서울 친환경농장'은 남양주, 양평, 광주지역 한강상수원보호구역과 서울 서부지역인 고양시 등에 16.5㎡ 7,070구획 규모로 조성되며, 지난 2000년부터 시민들에게 건전한 여가선용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다.

함께서울 친환경농장 모습(사진 : 서울특별시)

함께서울 친환경농장 모습(사진 : 서울특별시)

농장별 모집 규모는 ▲남양주지역 1,200구획(송촌약수터 400, 삼봉리 800) ▲양평지역 2,100구획(교동 700, 부용리 700, 수능리 700) ▲광주지역 3,000구획(삼성리 1,050, 귀여리 400, 도마리 700, 지월리 450, 하번천리 400) ▲고양지역 770구획(원당역 130, 성사동 370, 수역이 150, 원흥역 120)이며 구획 당 면적은 16.5㎡다.

서울시는 1구획을 기준으로 농장임차료 6~10만원 중 3만원을 지원하고, 이 외에도 농작물 재배시기에 맞춰 씨앗, 상추모종과 유기질비료, 영농교재 등을 무료로 제공하며, 분양받은 농장은 4월부터 11월까지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1구획당 개인부담 농장임차료는 3만원에서 최대 7만원이며, 신용카드 결제나 가상계좌 입금의 방법으로 납부 가능하다. 계좌입금은 분양신청 후 결제방법을 무통장입금으로 선택, 48시간 이내 은행에 납부해야한다.

서울특별시 도시농업과 한석규 과장은 "친환경농장 분양으로 건강한 먹거리를 내 손으로 키우고, 가족과 친구 등 소중한 사람들과 소통을 통해 힐링 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조회 2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