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친환경 농업 첨병 유용미생물 공급


해남군에서 생산하여 관내 농업인들에게 보급하고 있는 유용미생물이 친환경 농업의 선봉장 역할을 잘 감당해 나가고 있다.

유용미생물의 친환경 농산물 생산 활용도가 높아짐에 따라 해남군은 지난 2011년 412㎡ 규모의 친환경 미생물 배양관을 신축, 연간 600톤 규모의 미생물을 생산하고 있다.

친환경 미생물 배양관 모습(사진 : 해남군)

생산된 미생물은 축사에서 발생하는 악취와 유해가스를 줄여 주고 유해균을 억제시키는 고초균, 뿌리 내림을 촉진하고 병원균을 억제하는 유산균, 토양개량과 면역력을 높여주는 효모균 등으로 공급되고 있다.

지난해 농업과 축산, 수산 분야 7843개소에 675톤을 공급하여 해남군의 실증시험 결과 배추 14%, 마늘 7%, 고추 7%의 수량증수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한우농가에 미생물 및 농산부산물을 활용한 발효사료 제조 기술을 보급해 사료비 40% 이상을 절감하고 병충해 감소와 생산성을 높이는데 탁월한 효과를 거두고 있다.

지속적으로 미생물을 활용하고 있는 삼산면 평활리의 한농부는 "미생물을 혼합한 발효사료를 제조·급여한 결과 한우의 소화효율이 증대되고, 송아지 설사병이 급여 전에 비해 70% 정도 감소하는 효과가 있다"고 전했다.

올해 말까지 해남군은 600톤의 유용미생물을 생산하여 농가 등에 공급할 예정으로, 활용 방법에 대한 농가교육과 활용기술 보급으로 친환경 농업 기반 구축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조회 2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