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친환경농법으로 1석 2조의 효과를 보다


고품질로 농업경쟁력을 높인 남원시는 친환경농법으로 농가소득을 올리고 소비자들에게는 품질 좋은 농산물을 제공하고 있다.

우선 남원시는 포도, 감자, 파프리카, 방울토마토, 멜론, 상추, 복숭아, 사과 등 지역 특산품의 생산기반을 확장하기로 결정했다. 그리고 품목별로 조직적인 유통망을 확보하여 농민들이 판로 걱정을 하지 않고 농사에 전념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춘다. 이를 통해 친환경 학교급식 확대, 출향인 및 체험행사 참가, 도시민 인적네트워크 관리, 농산물 안전성 확보를 위한 GAP인증사업 등을 통해 소비자들이 남원에서 생산된 친환경농산물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남원시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가 평가한 친환경농업기반사업인 친환경유기질비료 및 토양개량제 공급 실천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등 친환경농산물 공급기반 조성에 힘을 쏟고 있다.

올해 남원시는 유기질비료에 31억8천만원, 토양개량제에 10억1천만원, 친환경 농자재 등 친환경농산물생산기반 조성에 9억 7천만원, 친환경퇴비생산시설 및 친환경 잡곡생산 유통에 9억원, 우수농산물(GAP)확대에 1억7천만원, 친환경직불제지원에 1억3천만원등 총 16개 사업에 63억여원을 지원함으로써 땅심을 높이는 사업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또한 성장기 학생들 신체 발달에 꼭 필요한 친환경농산물 학교급식 공급 기반도 확대한다. 올해부터 남원시는 고등학교까지 확대된 초·중·고등학교 무상급식으로 50개교에 42억원, 친환경농산물 학교급식 3억 8천만원, 학교 과일간식지원 6천만원, 학교급식 유정란 지원사업 5천만원, 친환경농산물 소비자 맞춤형체험 지원 및 학교 실천사업 1억8천만원 등 총 11개 사업으로 49억여원을 지원한다. 초·중·고등학교 무상급식은 학부모들의 교육비 절감과 학생들의 건강증진에 도움이 될 것이다.

친환경농법으로 생산한 농산물을 수확체험하는 모습(사진 : 남원시)

남원시장은 "남원만의 독특한 지리적 강점을 살린 다양한 품목의 고품질 친환경농산물 육성과 국내‧외 소비시장 다변화에 따른 안정적인 친환경농산물 생산기반 확대로 친환경농산물 유통망을 전국으로 확대해 잘 사는 복지농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김완철 기자 kimwc@eftoday.co.kr


조회 1회
logo.jpg
  • White Instagram Icon

Contact Us

Address

녹색미래연구소(주) 소장 김성준

Copyright© 2013 by Green Future Lab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mformation

Tel : 031-772-3329

Fax : 031-601-8551
Email : korea@gflab.net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양평시장길27번길 9 4층

9, Yangpyeongsijang-gil 27beon-gil, Yangpyeong-eup,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