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남, 4월 전통주에 장흥 ‘햇찹쌀이 하늘수’


사진 : 전라남도

전라남도가 4월을 대표하는 남도 전통주로 장흥 안양주조장의 '장흥 햇찹쌀이 하늘수'를 선정했다고 31일 밝혔다.

장흥 햇찹쌀이 하늘수는 장흥에서 생산되는 친환경 찹쌀을 주원료로 광산김씨 종가 대대로 내려오는 가양주를 고급화한 종가주다. 2011년 국가지정 술 품질인증(국가지정가-41호), 제1회 남도전통주 품평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품질과 맛을 인정받은 프리미엄 막걸리다.

쌀국에 찹쌀, 쌀의 술밥을 넣어 저온발효 후 저온숙성해 목넘김이 부드럽고 감칠맛이 나며, 자연발생한 탄산이 많아 톡 쏘는 맛과 청량감으로 깊은 맛이 난다.

채창헌 ㈜안양주조장 대표는 "배고픈 시절 막걸리로 굶주린 배를 채우던 막걸 리가 이제는 담소를 나누며 찾아먹는 고품질 막걸리시대로 바뀌었다"며 "장흥을 방문하면 꼭 한번 찾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4월의 전통주 햇찹쌀이 하늘수는 친환경 찹쌀을 사용해 만든 막걸리로 농업인의 소득 증대에 기여하는 업체이니 많은 애용 바란다"며 "전통주 산업을 고부가가치화하기 위해 시설 및 마케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organiclab.co.kr


조회 1회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