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여군, 친환경 종합미생물 배양장 준공


사진 : 부여군

부여군은 부여군농업기술센터 내에 친환경 종합미생물 배양장을 준공하고 지난 25일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은 박정현 부여군수를 비롯한 기관단체장, 농업인 등 모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에 이어 감사패 수여, 테이프 커팅식과 시설관람 순으로 진행되었다.

부여군은 굿뜨래 10품을 중심으로 한 전국 최대의 시설원예 주산단지로 연간 2~3기작 시설재배로 인한 연작장해 피해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실정으로, 미생물 관련 시범사업과 재배기술을 보급하여 왔는데 농업인의 수요를 충족시키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이에 군에서는 총사업비 14억원을 투입, 지난 2017년부터 공사를 시작하여 농업기술센터에 건축 연면적 499㎡ 규모의 친환경 종합미생물 배양장을 건립했다.

친환경 종합미생물 배양장은 미생물 배양기, 클로렐라 배양기, 저장조, 자동분배기 등의 생산시설을 갖췄으며 미생물 생산 균주는 총 6종으로 EM균, 광합성균, 바실러스, 유산균, 효모균, 클로렐라 등으로 주당 원예특작용 15톤, 축산용 5톤의 미생물을 생산·공급 할 수 있다.

미생물을 작물에 공급할 경우 생육 촉진 및 내병성 강화, 토양개량 및 연작장해 해결로 친환경 농산물을 생산하는데 도움이 되며 가축에 사용할 경우 사료효율 개선, 증체율 향상, 축산환경 개선, 소화력 증가 등 안전축산물 생산에 유리하다.

박정현 군수는 "종합미생물 배양장 준공으로 우리 군이 양질의 유용미생물을 많은 농가에 보급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 유용미생물 보급뿐만 아니라 올바른 사용법과 기술지원으로 미생물을 활용한 친환경 농업이 온전히 자리 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organiclab.co.kr


조회 1회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