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부터 이틀간 대구 동대구역 광장에서 경북 친환경농산물 장터 열려


경상북도는 25일부터 이틀간 대구 동대구역 광장에서 경북 친환경농산물 홍보·판매를 위한 장터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판매 행사는 (사)경북친환경농업인연합회 주관으로 생산자와 소비자간의 직접교류를 통해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신뢰를 제고하고 도시소비자들의 친환경농업에 대한 관심과 인식을 높여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 장터에는 포항시를 비롯한 각 시․군에서 참가하여 쌀, 포도, 복숭아 등 다양한 품목의 유기농·무농약 농산물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며, 경북 친환경농업인들이 생산하는 다양한 농산물을 소비자에게 알려 유통마케팅의 한축으로 자리매김 할 전망이다. 또한, 품질 좋고 안전한 경북 친환경농산물을 소비자에게 알리기 위해 농산물 시식, 각종 무대행사 및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로 소비자들에게 즐길거리, 먹거리를 선사하여 호응도를 높인다. 홍예선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이번 행사로 친환경농산물이 미래 세대의 안전한 먹거리로 소비자들에게 인식되고 안정적인 판로가 없어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많은 소비자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조회 0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