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유기농고추연구회 창립총회 개최


충북 괴산군은 지난 21일 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유기농 인증 농가주와 청년농업인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기농고추연구회 창립총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사진 : 괴산군

군에 따르면 유기농고추연구회는 괴산군 유기농업과 고추산업을 발전시키고, 유기농 고추 재배에 필요한 신기술 보급 및 확대를 위해 설립됐다.

유기농고추연구회는 앞으로 농업인구 고령화와 재배면적 감소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괴산군 유기농 고추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한 새로운 기술을 보급하고, 회원 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정보교류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전문 농업인 양성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도 세웠다. 이날 창립총회에서는 안광진씨(69, 장연면)가 초대 회장으로 추대됐다.

안 회장은 "앞으로 전국 최고 품질의 유기농 고추 육성을 위해 유기농 회원 간 기술교류와 과제교육, 현장견학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유기농고추연구회를 중심으로 괴산이 전국 최고의 유기농 고추 생산지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


조회 0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logo.jpg